Call Button by Youngjae / Ars & J.praize

 

한참을 보고 있어
의미 없어진 너의 번호를
천번 만번 쉽게 누르던
너의 전화번호를
못 누르고 있어

뭐라고 해야 할까
없는 용기를 내봐도 난
이내 망설이고
그리고 망설이고

다시 널 향하는 걸

통화버튼을 누르면
내가 이 번호를 누르면
마음 약한 넌 꼭 받겠지만

나는 잘 지낸다고
너도 잘 지내라고
이상한 말만 내뱉는 걸

보고 싶다고 말하면
힘이 든다고 말하면
마음 약한 널 또 울릴까봐

나는 잘 지내니까
너도 잘 지내라고

그렇게 전화를 끊는다

뭐라고 해야 할까
수 많은 고민 끝에 난
너를 원한다고 너무나 원한다고
자꾸 되뇌어 보지만

통화버튼을 누르면
내가 이 번호를 누르면
마음 약한 넌 꼭 받겠지만

나는 잘 지낸다고
너도 잘 지내라고
이상한 말만 내뱉는 걸

보고 싶다고 말하면
힘이 든다고 말하면
마음 약한 널 또 울릴까봐

나는 잘 지내니까
너도 잘 지내라고

그렇게 전화를 끊는다

그렇게 전화를 끊는다

 

I’ve been staring at this for a long time
Your number that has lost its significance
I used to press easily, thousands, million of times
Your number
I can’t press it now

What should I say
Even if I gather the courage that I don’t have
Right away I hesitate
And I hesitate again

Again I go towards you

If I press the call button
If I press this number
You with the soft heart will definitely pick up the call but

“I’m doing well”
“So, be well yourself too”
I am only spitting out weird stuff

If I tell you I miss you
If I tell you that it’s hard on me
I’m afraid that the you with a soft heart will cry again

“I’m doing well so”
“Be well yourself”

Like that, I end the call

What should I say
After pondering about it countless times
I want you, I want you so bad
I keep reminding myself but

If I press the call button
If I press this number
You with the soft heart will definitely pick up the call but

“I’m doing well”
“So, be well yourself too”
I am only spitting out weird stuff

If I tell you I miss you
If I tell you that it’s hard on me
I’m afraid that the you with a soft heart will cry again

“I’m doing well so”
“Be well yourself”

Like that, I end the call

Like that, I end the call